민족사랑

제13회 강만길연구지원금 수여식 개최

119

[초점]

제13회 강만길연구지원금 수여식 개최

 

 

내일을여는역사재단이 주관하는 제13회 강만길연구지원금 수여식이 10월 16일 금요일 오후 7시 식민지역사박물관 1층 돌모루홀에서 열렸다. 강만길연구지원금은 신진 학자들의 도전적 탐구정신을 격려하
고 한국근현대사 연구의 지평을 넓히기 위해 2007년 제정되었다.
수여식은 함세웅 이사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지수걸 공주대 교수의 수령자 발표, 지원금 수여, 조광 국사편찬위원회 위원장의 축사, 박윤재 경희대 교수의 격려사, 수령자 조수룡 박사의 소감연설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심사대상은 2018년 8월과 2019년 2월에 수여된 21편의 한국근현대사 관련 박사학위
논문으로 3월 14일 예비심사를 거쳐 4월 23일 심사위원회에서 조수룡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의 「전후 북한의 사회주의 이행과 ‘자력갱생’ 경제의 형성」이 최종 선정되었다. 심사위원장인 지수걸 공주대 교수를 비롯하여 이태훈 연세대 교수, 정용욱 서울대 교수가 심사위원으로, 김윤희 전주대 교수, 이상록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 정용서 연세대 동은의학박물관 학예실장, 조형열 동아대 교수가 예비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심사위원회는, 조수룡 박사의 「전후 북한의 사회주의 이행과 ‘자력갱생’ 경제의 형성」이 정치사, 경제사, 국제관계사를 넘나들며 1950년대 북한의 전후복구 및 사회주의 이행 전략이
‘자력갱생’ 경제로 귀결되는 과정을 밝혀내어 북한사 연구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고 그 선정이유를 밝혔다. 특히 러시아의 방대한 북소관계 자료를 전면적으로 분석하여 북한사회의 내적 발전과정을 객관화하고, 그 연장선상에서 정치체제의 변화과정을 설명한 대목은 이 논문의 장점을 가장 잘 보여준 지점이라고 평가했다.

• 김혜영 선임연구원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