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좁은 길에서 怪漢을 만나

48

狹路逢怪漢

 

前世吾仇敵(전세오구적)

今生遂再逢(금생수재봉)

折腰低首禮(절요저수례)

何若不溫恭(하약불온공)

 

좁은 길에서 怪漢을 만나

 

이전 세상에서 나의 원수였는데

今生에서 마침내 또다시 만났네

허리를 꺾으며 머리를 수그리니

어찌 온순하고 공손하지 않으랴.

 

<時調로 改譯>

 

前世의 원수였는데 今生에 또 만났네

허리를 꺾으면서 또 머리를 수그리니

그 어찌 온순해지며 공손하지 않으랴.

 

*狹路: 작고 좁다란 길. 소로(小路) *怪漢: 거동이나 차림새가 수상한 사내 *前世:

지나간  시대. 三世의 하나. 이 세상에 태어나기 이전의 세상을 이름 *仇敵: 원한이

맺힐 정도로 자기에게 해를 끼친 사람이나 집단. 원수(怨讐) *今生: 지금 살고 있는

세상. 이승 *再逢: 다시 만남 *折腰: 허리를 꺾는다는 뜻으로 절개를 굽히고 남에게

굽실거림을  이르는 말  *低首: 고개를  숙임.  저두(低頭)  *何若: 어떻게.  어찌.  何如.

 

<2019.6.9, 이우식 지음>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