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세상 돌아가는 꼴

105

世態(세태)

 

凶人論正義(흉인론정의)

孺子說三綱(유자설삼강)

野犬麒麟化(야견기린화)

村鷄作鳳凰(촌계작봉황)

 

세상 돌아가는 꼴

 

凶人이 정의를 의논하고

어린애는 三綱을 說하네

들개는 麒麟으로 化하고

촌닭은 봉황이 되었다네.

 

<時調로 改譯>

 

凶人이 정의 논하고 어린애는 說三綱

들판을 떠돌던 개는 麒麟으로 化하고

村에서 노닐던 닭은 봉황이 되었다네.

 

*世態: 사람들의 일상생활, 풍습 따위에서 보이는 세상의 상태나 형편. 세상(世相) *凶人: 흉악한 사람 *孺子: 어린아이 *三綱: 儒敎의 도덕에서 기본이 되는 가지 綱領. 임금과 신하, 부모와 자식, 남편과 아내 사이에 마땅히 지켜야 할 도리로서 君爲臣綱, 父爲子綱, 夫爲婦綱을  이름  *野犬: 주인 없이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개. 들개 *麒麟: 聖人이 세상에 나올 징조로 나타난다고 하는 상상 속의 짐승. 몸은 사슴과 같고 꼬리는 같고, 발굽과 갈기는 말과 같으며 빛깔은 五色이라고 한다*村鷄: 시골의 닭. 촌닭 *鳳凰: 예로부터 중국의 전설에 나오는,  상서로움을 상징하는  상상의 새. 기린, 거북, 용과 함께  사령(四靈) 또는 사서(四瑞)로 불림. 수컷은 ‘鳳’, 암컷은 ‘凰’이라고 하는데,  성천자(聖天子) 下降의 징조로 나타난다고 한다.  前半身은 기린, 後半身은 사슴, 목은 뱀, 꼬리는 물고기, 등은 거북, 턱은 제비, 부리는 닭을 닮았다고 함. 깃털에는 오색 무늬가 있고 소리는 五音에 맞고 우렁차며, 오동나무에 깃들이어 대나무 열매를 먹고 영천(靈泉)의 물을 마시며 산다고 함.

 

<2019.3.17, 이우식 지음>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