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제67주년 ‘부민관 폭파 의거’ 기념식 (12.07.21)

887




 지난 7월 21일, 연구소는 “제67주년 부민관 폭파의거 기념식”과 “정동 역사 유적 답사”를 개최하였다. 특히 이날 기념식에는 부민관 의거를 거행한 세분 의사(조문기, 유만수, 강윤국) 후손들이 직접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사진을 촬영해 준 장이근 회원님과 정동답사 안내를 맡아주신 강임산 문화유산국민신탁 사무국장께 감사의 뜻을 표한다. -편집자 주-  

 


#1. 제67주년 ‘부민관 폭파 의거’ 기념식



 



▲부민관은 현재 서울시의회 건물이다


▲부민관 의거를 알리는 표지석


▲기념식이 열린 서울시의회 로비


▲이날 기념식에는 ‘부민관 의거’ 3의사의 후손들을 포함 80여 명의 회원들이 참석하였다


▲’부민관 폭파 의거’ 약사보고: 유종하 전 광복회 수원지회장


▲기념사: 임헌영 민족문제연구소 소장


▲ 부민관 의거의 주역인  유만수, 강윤국, 조문기 의사의 후손 (왼쪽부터)


▲축사: 애국지사 이영수님


▲축사: 남만우 전 광복회장 직무대행


▲기념식 전경


▲ 강윤국 선생의 딸 강은실·조문기 선생의 딸 조정화·유만수 선생의 아들 유민씨 (왼쪽부터)


▲세분 의사의 손자,손녀들 모습


▲기념식을 마치며

 


#2. 정동 일대 역사유적 답사


 


 


▲기념식이 끝난 후 정동 일대를 답사하는 행사가 이어졌다. 참가한 학생들의 모습


▲을사늑약의 현장 ‘중명전’


▲중명전 내부의 전시실. 을사늑약을 보도한 각국 신문이 전시되어 있었다


▲회원들이 중명전 내부 전시실을 둘러보고 있다


▲’아관파천’의 현장 구 러시아 공사관


▲강임산 문화유산국민신탁 사무국장이 러시아 공사관의 역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러시아 공사관으로 들어가는 비밀 통로 앞에서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