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朴 아무개와 崔 아무개를 사랑하는 무리에게 고함

539

告愛朴某及崔某輩

 

二婦無寧日(이부무영일)

同心竊國錢(동심절국전)

誰言唯小過(수언유소과)

狗吠望靑天(구폐망청천)

 

朴 아무개와 崔 아무개를 사랑하는 무리에게 고함

 

두 여인에게 편안한 날 없었구나

같은 맘으로 나라의 돈 훔쳤도다

작은 허물일 뿐이라 뉘 말하는가

푸른 하늘 우러러 개가 짖는도다.

 

<時調로 改譯>

 

나랏돈 훔치느라 두 여인 썩 바빴도다

작은 허물일 뿐이라 그 누가 말하는가

푸르른 하늘 우러러 개가 막 짖는도다.

 

*寧日: 일이  없이  평화스러운  *同心: 마음을  같이함. 또는  같은  마음

*國錢: 공전(公錢). 공금(公金). 국가나 공공 단체가 소유하는 돈 *小過:

작은 허물이나 잘못  *狗吠: 개가 짖음. 또는 그 소리  *靑天: 푸른 하늘.

 

<2017.1.1, 이우식 지음>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