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중생이 大師에게 說法하다

30

衆生說法向大師

 

無非修道行(무비수도행)

酒色在其中(주색재기중)

佛眼宜皆佛(불안의개불)

南西北化東(남서북화동)

 

중생이 大師에게 說法하다

 

道를 닦는 행위가 아님이 없느니

술과 여자도 그 가운데에 있도다

부처 눈엔 마땅히 다 부처이느니

南이 西로 北이 東으로 化했도다.

 

<時調로 改譯>

 

修道行 아님 없느니 酒와 色도 그렇다

佛의 눈으로 보면 마땅히 다 佛이느니

남쪽이 서쪽이 되고 北이 東 되었도다.

 

*無非: 그렇지 않은 것 없이 모두 *修道: 몸을 닦음 *酒色: 술과 여자를 아울러 이르는

  *佛眼: 五眼의  하나.  모든  法의 참모습을 보는 부처의 눈이다 *五眼: 수행에

  이루어  가는 순서를 보인 다섯 가지의 眼力. 가시적인 물질인 色만을 보는 肉眼,

인연과  因果의  원리에  따라  이루어진  현상적인 차별만을 볼 뿐 실체를 못 보는 天眼,

空의  원리는  보지만 중생을 이롭게 하는 도리는 못 보는 慧眼, 다른 이를 깨달음에

르게 하나  加行道를  알지  못하는  法眼, 모든 걸 보고 모든 걸 다 아는 佛眼을 이른다.

 

<2019.8.13, 이우식 지음>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