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랑

민족문제연구소 중국 광동지부 창립

120

[초점]

4월 15일 오후 5시 중국 둥관시 동성국제호텔 3층 회의장에서 민족문제연구소 중국광동지부 창립총회가 열렸다. 박호균 회원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창립총회에서는 오랫동안 중국에서 사업가로 활동한 김유 회원이 초대 지부장을, 박호균 회원이 사무국장을 맡았다.

 

 

 

창립총회에서 임헌영 소장은 ‘3·1혁명과 촛불혁명’을 주제로 특강을 했으며, 방학진 기획실장이 연구소의 활동과 식민지역사박물관 등을 소개했다. 광동지부는 미국의 워싱톤, 뉴욕, LA와 일본 도쿄에 이어 해외 지부로는 5번째 중국 지부로는 첫 번째로 설립되었다. 앞으로 광동지부는 강연회 및 독립운동 유적지 답사 등을 통해 우리 교민들과 함께 과거사 청산을 통한 ‘역사바로세우기’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창립총회에 앞서 임헌영 소장과 김유 지부장 등은 광저우 기의열사능원, 아편전쟁박물관, 광저우 한국총영사관 등을 방문했다.
광동지부는 5월 9일 광저우한국학교, 심천국제학교, 동관한림학교를 방문해 〈친일인명사전〉을 각 1질씩 기증했다.

• 방학진 기획실장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