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그동안 반민특위 이후 행적이 알려지지 않은 친일파 나지강의 이후 행적으로 추정되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59

나지강(羅智綱)은 일제강점기에 학무과, 공립학교 교직원 및 여러군의 군수로 활동해 친일행위를 한 친일반민족행위자입니다. 그런데 이에 대해 나지강이라는 서예가와 한자이름과 출생년도, 출신학교가 같다는 글이 있어서 찾아보니 확실한 증거는 없지만 아마도 동일인일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친일파 나지강도 대구경북 지역에서 교직원과 군수로 활동했는데 1997년판 한국미술연감 44쪽에 나온다고 하는 서예가 나지강도 출신지가 평양고등보통학교이고, 1899년에 출생했다는 글이 인터넷에 있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찾아본 결과 나지강은 반민특위 조사 후 공무원으로 임용되어 경북대 등에서 공직을 하다가, 은퇴 후 서예가로 활동해 여러차례 상을 받은 뒤 1989년 사망한 것으로 보이나, 서예가 나지강과는 출신학교가 같고 생년이 같다는 것 외의 직접증거는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https://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58121200329202016&editNo=2&printCount=1&publishDate=1958-12-12&officeId=00032&pageNo=2&printNo=4185&publishType=00020
기사에 따르면 1958년 12월 12일 경북대학교 사무국장인 이사관보에 보해졌고,
https://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63060400329202019&editNo=6&printCount=1&publishDate=1963-06-04&officeId=00032&pageNo=2&printNo=5417&publishType=00020
1963년 6월 1일 행정부이사관에서 정년퇴직하였습니다.

일반직 공무원의 정년은 당시 61세였으나, 당시에는 출생신고를 늦게 하는 경우도 있었으며, 한자명칭이 같고 거주지가 비슷하다는 점에서 공무원 나지강과 친일파 나지강은 동일인물일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한편 서예가 나지강은 국선에 입상해 여러차례 상을 받았는데, 공무원에서 은퇴한 시기에 서예에 입문했다고 하면 얼추 맞아 떨어지며, 서예가 나지강이 평양고등보통학교를 졸업했다는 글도 인터넷에서 확인할 수 있었고, 출생년도와 한자이름이 친일파와 똑같았습니다.

조계종의 원학스님을 비롯해 서예가 나지강의 제자 분들이 아직 살아계시고, 서예가 나지강이 참여한 서예 단체 또한 남아있는 만큼, 민족문제연구소에서 수정 보완 작업을 할 때 반민특위 이후 행적과 사망년도가 친일인명사전에서 빠져 있던 나지강씨가 이 서예가 및 공무원과 동일인물인지를 확인하여 보완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NO COMMENTS